티스토리 뷰

책영화음악

청연(靑燕: Blue Swallow)

hongyver 2007.01.27 23:35
사용자 삽입 이미지
개봉전 부터 친일논란과 최초가 아니다라는 논란에 쌓여 말이 많았서 였을까?
보고는 싶지만 어찌하다보니 놓친 극장에서 상영을 하지 않더라.
그러다 우연한 기회에 "서쪽하늘" 이라는 OST를 듣다가 다시 생각나서...
감기걸려서 코 훌쩍거리면서 봤다.

주인공이 선택한 길(친일이라는)에 고민과 갈등에 대한 치열한 심리묘사..
눈물을 흘릴만한 감동적인 로맨스...
뭐 영화가 딱히 성공할 만한 요소를 가지고 있지도 않다.

다만..
자기가 꿈꾸왔던 자신의 목표를 향해 나아가던...
한 여자의 꿈...노력...이 있었다.
비록 이룰수는 없었지만...
그녀에게 애도를 표한다.

청연이 푸른 하늘인줄로만 알았는데...푸른제비였다니...

신고
댓글
  • 프로필사진 입질쟁이~ 그러게...친일이니 뭐니.. 단순한 나로서는.. 그저,
    한시대에 잉크자국을 남길만큼 치열하고 열심히 살았던
    한여자, 한사람의 노력이 감동이였었는데..
    ㅎㅎㅎㅎㅎ
    이런영화볼때마다 느끼는거...
    나는 어째서 이다지도 평범한걸까 말이지 ㅎㅎㅎ
    난 너무 심심한 사람같기도 하고 ^^
    2007.01.29 10:07 신고
  • 프로필사진 hongyver 들여다 보면...
    안그런척 해도 다들 심심할꺼야...
    2007.01.29 12:46 신고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