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책영화음악

마하 2.6 풀스피드

hongyver 2007.04.09 08:52
사용자 삽입 이미지
우선 영어가 아니 불어로 된 대사들이 알아듣지는 못해도 웬지 낯설더라.
헐리우드식 영화에 길들여져서(?) 그런지 대사 뿐만 아니라 빠르게 전개되는 이야기도 그렇고 전체적으로 낯설다.

줄거리가 어쩌구 저쩌구 이야기하기가 민망할 정도로 내용무의 에어쑈에 가까운 영화.

같이간 지인들은 그래서 재미없다고 했지만...
난 나름대로 전투기에서 보는 프랑스 파리며 알프스는 볼만했다는...


아...
중간에 남자주인공하고 여자주인공하고 사랑고백하는 장면은...
정말 최고였어...쳇...
신고
댓글
댓글쓰기 폼